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농산물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 로 브랜드 강화”영주시, 영주사과 첫 출하행사에서 새 디자인 공개
‘아이러브 영주사과’ 포장재 리뉴얼 첫출시 행사 모습.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는 지역 농산물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의 디자인을 리뉴얼하고 브랜드 파워 강화에 나섰다.

14일 영주시는 영주농산물유통센터에서 말레이시아 해외수출과 이마트 등 국내 대형유통시장으로 납품할 사과 75톤 물량의 선적식을 갖고 새 단장한 아이러브 영주 디자인 박스를 공개했다.

시는 영주농산물 1등 브랜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역 4개 농협이 참여하는 영주시연합사업단과 함께 지역 농산물 인지도와 소비자 호감도 강화를 위해 지난해 6월 디자인 변경을 시작으로, 12월 상표/디자인 출원 및 등록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새 출발 준비를 마쳤다.

새롭게 단장한 ‘아이러브 영주’ 디자인은 순박하고 정직한 영주의 젊은 농부가 사랑으로 가꾸어낸 농산물을 들고 있는 캐릭터 형태로 친근감 있는 브랜드 이미지를 형상화했다. 통합브랜드 디자인은 제품이 돋보일 수 있도록 과일별 패키지로 탈바꿈해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리뉴얼된 영주시 농산물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는 사과, 고구마, 복숭아 등 11개 농산물을 대상으로 1월부터 출하된다. 시는 통합브랜드로 출하되는 농산물에 대해서는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전국 최고의 대표 브랜드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다.

시는 올해 리뉴얼된 아이러브 영주 포장박스의 조기정착과 구매력 향상을 위해 1억7500만원의 예산을 편성해 ‘프리미엄 및 PB포장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리뉴얼 디자인 시범사용 후 반응에 따라 전체 포장박스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류승엽 영주시연합사업단장은 “2월부터 연중 서울 등 대도시에서 대규모의 홍보 행사를 통해 빠른 시일내 영주시 농산물의 우수성이 소비자에게 최고라고 인식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