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교육/건강/화제
신녕면 정기포 씨 가족 39년간 3대째 나눔 실천
3대째 이웃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영천시 신녕면 정기포 씨 가족. 영천시 제공

영천시 신녕면의 정기포 씨 가족이 3대째 이웃 나눔을 실천하고 있어 훈훈한 화제가 되고 있다.

영천시 신녕면 행정복지센터(면장 이한진)는 지난 18일 정기포 씨 가족이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백미(20㎏) 40포(2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전했다.

정기포씨는 “작은 정성이지만 어르신들과 마을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나눔의 기쁨으로 올 한 해를 뜻깊게 시작할 수 있게 되어 보람차다”고 했다.

이에 이한진 신녕면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해마다 주민들을 생각하여 기부를 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이웃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이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에게 잘 전달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기포 씨 가족 3대는 부친인 정대만 씨가 1984년부터 시작한 기부를 매년 이어왔으며, 아버지의 이웃사랑 마음을 8년 전부터 본인과 아들이 이어받아 기부에 동참하여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매년 꾸준한 나눔을 실천함으로써 지역사회의 큰 귀감이 되고 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