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전기웅 ㈜경북기업 대표이사, 영주 11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기업 이윤의 사회 환원으로 ‘노블레스 오블리주’ 실천
 ㈜경북기업 전기웅 대표이사의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식 모습.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는 26일 ㈜경북기업 전기웅 대표이사의 아너 소사이어티 영주11호(경북 137호) 가입을 기념하는 약정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전기웅 아너, 장욱현 영주시장, 전우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정옥희 사랑의 열매 나눔 봉사단장, 장덕흠 아너(에이스씨엔텍 ㈜) 등이 참석해 새로운 아너의 탄생에 감사함을 전했다.

아너 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설립한 고액 기부자 모임으로 최초 가입금액 300만원 이상, 5년 이내 1억원 이상 기부할 경우 개인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경북기업은 상하수도 관련 사업을 하는 중소기업으로 2015년부터 영주·영천·군위 등에서 사업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전 대표이사는 올해 1월에도 경북공동모금회에 1000만원을 기탁한 바 있다.

전기웅 대표이사는 “기업 활동으로 얻은 이익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김점곤 아너(영주1호)를 지켜보면서 가입을 결심했다. 앞으로도 기업운영을 통한 이윤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기부함으로써 지역사회에 나눔문화가 정착되는 데 기여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