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구미시, 설 대목 맞아 천혜향ㆍ레드향 본격 출하3kg 3만원, 5kg 4만5천원, 농가 수입원 효자 노릇
구미시 옥성면에서 생산되는 천혜향, 레드향. 구미시 제공

구미시 옥성면에서는 설 대목을 맞아 천혜향, 레드향 등 만감류 출하가 한창이다.

초곡리의 박휘진 농가는 2018년 구미시 농업기술센터 시범사업을 통해 900평 규모의 연동하우스를 신축하여 천혜향ㆍ레드향 재배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각종 컨설팅과 교육을 수료하는 한편 관련 서적 및 유튜브 영상 구독 등 개인적으로도 재배 기술 습득을 위해 꾸준하게 노력하여 만감류 재배 불모지인 구미에서 재배에 성공했다.

올해 천혜향ㆍ레드향 출하량은 작년 대비 1톤이 증가하여 약 3톤에 이르며, 설 대목을 맞아 3kg 3만원, 5kg 4만5천원으로 판매되어 농한기 농가 주수입원으로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천혜향은 한라봉 이후에 개발된 최신품종으로, 과형은 타원형이며 껍질은 얇고 과즙은 매우 풍부하다. 육질은 아주 부드러워서 입에 넣으면 사르르 녹는 맛이 있다. 일반 감귤에 비해 당도가 훨씬 높고 과즙이 풍부하며, 은은한 향을 느낄 수 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