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대구소방, 코로나19 전담 이송 인력 70명 긴급 채용 계획간호사·응급구조사 1급 자격소지자 대상 기간제근로자 70명 채용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코로나 확진자 이송체계를 확대 운영하기 위해 기간제근로자 70명을 긴급 채용한다. 대구시 제공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오미크론 확산 등 급증하고 있는 COVID-19 확진자 이송체계를 확대 운영하기 위해 기간제근로자 70명을 긴급 채용한다.

대구소방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진(의심)자 18,653명을 이송했다. 이는 전체 구급이송 환자 89,220명의 21%에 달하는 수치이다. 또한, 오미크론 확산으로 확진자 수가 역대 최고를 경신하는 등 119구급대원의 업무가 가중되고 있다.

대구소방은 2년간 지속된 코로나19 확진자 이송으로 지쳐가는 구급대원의 업무를 경감하고, 급증하는 확진자 이송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예비구급차량 11대를 추가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현장에 투입할 인력을 긴급 채용한다. 간호사 면허 또는 1급 응급구조사 자격을 소지한 이들을 대상으로 오는 2월 3일까지 이메일을 통해 접수한다.

채용된 인원은 교육, 훈련 과정을 거쳐 2월 말부터 구급출동·상황보조 인력으로 현장에 투입돼 대구시민 안전을 지키는 파수꾼으로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