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영천시, 시골청춘 뿌리내림 지원사업 참여자 모집청년 지역 정착 통한 지역경제 활력, 청년창업가 발굴
‘시골청춘 뿌리내림 지원사업’ 홍보 포스터. 영천시 제공

영천시는 작년까지 큰 인기를 얻었던 ‘청년마을일자리 뉴딜사업’의 후속작인 ‘시골청춘 뿌리내림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영천시와 운영기관인 경상북도경제진흥원은 ‘시골청춘 뿌리내림 지원사업’ 참여자를 이달 21일부터 다음 달 13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지역 내 청년층 정착과 로컬창업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창업가들을 발굴하고 창업 시작부터 정착, 사후지원까지 체계적인 창업 시스템을 통해 청년 CEO로 양성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의 모집대상은 영천시에 주소지를 둔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의 청년이며 2인 1팀으로 신청이 가능하고 팀으로 신청 시 2명 모두 영천시 주소지를 두고 있어야 한다.

또한, 단순카페 및 식당 창업, 프렌차이즈 창업, 금융부동산, 요식업 및 숙박업, 유흥영업, 레저 등은 지원 제외 업종이다.

서면심사와 면접심사를 통해 선발되는 최종 10명의 청년 창업가에게는 사업화자금 1,500만원(최대 2년)을 지원하고 3년 차에 꾸준히 영업을 유지하고 청년을 신규 채용하는 경우 인건비를 추가 지원한다.

참여희망자는 (재)경상북도경제진흥원(https://gbstay.gepa.kr)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사업 신청하면 된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