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2차전지 핵심 소재기업 (주)지어소프트, 대구에 1530억 투자
2차전지 핵심 소재기업인 (주)지어소프트가 대구에 1530억 투자해 신소재 산업에 진출한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28일(월) 오후 5시 2차전지 소재 신사업에 진출하는 ㈜지어소프트(대표이사 김영준)와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한다.

코스닥 상장사인 ㈜지어소프트는 서울에 본사를 둔 소프트웨어 개발․유지보수 전문업체로 농․수산물 생산자 직거래 매장 및 신선식품 온라인 플랫폼인 ‘오아시스마켓’을 핵심 자회사로 두고 있기도 하다.

오아시스마켓은 마켓컬리, SSG와 함께 새벽배송시장의 강자로서 현재 새벽배송업체 중 유일하게 흑자로 운영 중이며 최근 투자유치를 통해 기업가치가 1조원을 넘는 유니콘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오아시스마켓의 흑자성장 비결은 자체 개발한 물류자동화 시스템의 효율적 운영과 온․오프라인 매장 동시 운영이 재고관리와 마케팅 측면에서 시너지 효과를 보고 있기 때문이라고 업계는 판단하고 있다.

이러한 ㈜지어소프트의 신사업 성공경험이 향후 성장가능성이 가장 큰 2차전지 소재산업으로의 진출을 결정하게 된 이유이기도 하다.

특히, ㈜지어소프트와 (주)지어솔루션 수장이자, 실제 2차전지 사업 진출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김영준 대표이사는 시스템 엔지니어 출신으로 주로 해외기업에서 엔지니어링 경력을 쌓다가 유통업 진출을 위해 2011년 오아시스마켓을 설립했다.

온라인 새벽배송 시장에 진출한 ㈜지어소프트는 2015년 193억원이었던 매출액을 2021년 약 3,570억원으로 약 18.5배 성장시켰다.

㈜지어소프트는 올해 1월 자본금 100억원을 출자해 ㈜지어솔루션을 설립했고, 2월에는 250억원을 추가 증자해 전기차 2차전지 원통형 배터리 케이스용 니켈도금강판 제조를 위한 선제 투자 준비를 마친 상태다. ㈜지어솔루션은 우수한 압연 기술과 표면처리 기술을 활용해 가공성, 치수 정확성, 내식성 등을 갖춘 니켈도금강판을 생산해 LT정밀, 동원시스템즈 등 캔 성형업체에 납품하고 최종적으로 LG에너지솔루션과 삼성SDI에 공급할 예정이다.

원통형 배터리는 차량용 2차전지 배터리 유형 중 공정 및 가격이 가장 안정화되어 대량생산 및 공급이 용이하며, 세계 1위 전기차 생산브랜드인 테슬라가 사용하고 있어 기타 전기차 메이커 및 전동 공구 제조사에서도 원통형 배터리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지어솔루션은 2022년 착공, ’23년 양산을 목표로 1차 830억원, 2025년까지 추가 700억원, 총 1,530억원을 투자해 대구국가산업단지 내에 공장 건립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