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Plug and Play, 글로벌 벤처 육성 업무협약실리콘밸리 대표 벤처창업 육성기관과 협력체계 구축
Plug and Play 홈페이지 캡처.

대구시는 글로벌 최대 규모의 벤처투자사 겸 창업기업 육성기관인 Plug and Play와 30일(수) 11시 대구시청에서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Plug and Play는 페이팔, 드롭박스, 렌딩클럽 등 29개의 유니콘 기업을 포함해 1,600개 이상의 기업을 발굴 및 투자한 미국 실리콘밸리의 대표 창업기획자(액셀러레이터).

또한 최근에는 벤츠, 페이스북 등 글로벌 대기업들과 함께 세계 각지에서 60개 이상의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인 혁신 플랫폼이기도 하다.

지난 2020년 1월 대구시는 Plug and Play와 미국 실리콘밸리 현지에서 대구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및 스마트시티 분야 상호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고, 작년 12월 공식출범한 Plug and Play 한국법인을 통해 코로나로 인해 잠시 중단됐던 상호협력 방안을 모색해 왔다.

이번 협약은 지난 협약의 후속적 성격으로, 양 기관은 ▲ 대구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한 협력 프로그램 운영 ▲ 지역 중견기업과 Plug and Play 간 파트너십 협력 구축 지원 ▲ 스마트시티 솔루션 보유 지역기업의 해외진출 지원 등 1차 업무협약 실현을 위한 실행계획에 최종 합의하고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협력방안의 첫 번째로 Plug and Play와 오는 4월부터 지역의 성장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 10개 사를 대상으로 글로벌 진출 프로그램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글로벌 프로그램은 정확한 글로벌 진출 역량을 진단하기 위해 Plug and Play가 선발 단계에서부터 직접 참여하며, 선정된 기업에는 Plug and Play의 글로벌 멘토링 네트워크를 통해 엄선된 전문가의 멘토링과 워크숍 프로그램이 지원될 예정이다.

최종적으로는 글로벌 투자자를 초청한 데모데이를 개최해 해외투자전략 수립 및 비즈니스 협업 등을 지원하고, 우수기업에는 지속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노출될 수 있도록 Plug and Play 글로벌 이벤트 참가 등의 특전이 주어질 예정이다.

이를 통해 글로벌 진출을 희망하지만 네트워크 부재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타트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장기적으로는 유니콘 기업 29개를 육성한 Plug and Play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구 최초의 글로벌 유니콘 기업 육성을 도모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내 중소·중견기업이 Plug and Play의 글로벌 협력 파트너로 참여할 수 있도록 기업혁신 워크숍을 공동 개최하고, Plug and Play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스마트시티 솔루션 기술을 보유한 대구 벤처창업기업의 해외 실증을 지원하는 등 스마트시티 활성화를 위해서도 적극적으로 협력 범위를 넓혀갈 계획이다.

정해용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코로나19로 잠시 중단됐던 Plug and Play와의 글로벌 협업이 2년 만에 다시 시작됐다”며, “수도권으로 가지 않고도 세계적인 유니콘 기업이 대구에서 탄생할 수 있다는 것을 Plug and Play와 같이 증명해 보이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