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글로벌 신약·백신 거점 도시 발판 그린바이오 신산업 생태계 조성"포항시, 그린바이오 융합형 신산업 육성 위한 산학연관 11개 기관 업무협약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준공식 모습. 포항시 제공

포항시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경북도와 함께 추진하는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이 결실을 맞고 있다.

포항시와 경상북도는 경제성과 안정성을 갖춘 그린바이오 분야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2016년 차세대 그린백신 전략심포지엄, 2017년 식물기반 단백질의약품개발 국제컨퍼런스, 2019년 그린바이오산업 포럼, 2019년부터 5년간 식물기반 바이오의약기업 대상 맞춤형 기술사업화 지원사업, 2021년 그린백신 포럼 등을 개최해 국내·외 산학연과 네트워크를 구축하면서 유망 바이오기업을 유치하고 육성하기 위한 노력을 해왔다.

특히, 지난 3월에는 2018년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공모한 ‘식물백신기업지원시설 건립사업’에 선정된 국내 최초 그린백신 생산시설인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가 준공돼 유망 그린바이오 산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한 생태계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준공식에서 경상북도, 포항시, 포항테크노파크,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포항공과대학교, 한동대학교,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에 입주하는 5개 그린바이오 기업(㈜바이오앱, ㈜툴젠, ㈜지플러스생명과학, ㈜진셀바이오텍, ㈜바이오컴) 등 총 11개 기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시설·장비 활용 및 고도화 △그린바이오 신산업 원천기술 개발 및 인력 양성 △지역인재 채용 및 산업 기반시설 투자 △협약 당사자 간의 정보 교류 및 행정 지원 △그린백신·그린바이오 산업발전과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공동사업 수행 등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3(이차전지, 바이오, 수소)+ 1(철강고도화)’ 혁신성장 산업을 집중 육성 중인 포항시는 그린바이오 생태계 조성을 통해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해 ‘글로벌 신약·백신 생산 거점도시 포항’ 도약의 발판이 될 것”이라며, “글로벌 그린백신 기업 육성을 통해 국가 과학기술 경쟁력 향상 및 지역의 신산업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