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경북도, 광역지자체 최초로 오아시스와 업무협약 체결이커머스 시장에서 유니콘 기업·오아시스와 동반 성장 협력 다짐
오아시스 마켓 홈페이지.

경상북도는 13일 도청에서 전국 광역지자체 최초로 오아시스와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제품 온라인 판로 확대를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하대성 경제부지사, 안준형 오아시스 대표이사, 전창록 경제진흥원장 등 각 기관의 임원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급격하게 성장하는 온라인유통 시장에 적극 대응하고 지역 우수 제품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으로 경북도는 참여업체 모집 및 우수기업 발굴과 프로모션 등을 지원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오아시스는 경북도 전용 기획전 운영, 모바일․웹 홈화면 노출, 지역 우수 중소기업․소상공인 직매입(새벽배송, 오프라인 매장) 입점 기회 제공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오아시스 내 경북 제품의 입점을 늘리고 중장기적으로는 입점 업체를 대상으로 제품개발, 마케팅 등의 역량을 공동으로 강화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온라인 진출이 필요한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는 오아시스를 통한 판로 확대와 매출향상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오아시스는 2011년 우리소비자생활협동조합(우리생협)이 태생이며, 오프라인매장부터 출발해 현재 81개(직영점 58개, 가맹점 23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2018년 5월부터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난해 4월 오픈마켓 진출, 올해는 자체 라이브커머스 구축 등 이커머스 시장에서 유니콘 기업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안준형 오아시스 대표이사는“이번 협약을 통해 경북 기업들이 공들여 만든 제품들을 오아시스 고객들에게 많이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우수업체 발굴은 물론 상품개발에서 부터 판로개척까지 다방면으로 경북도와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