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교육/건강/화제
학교텃밭에서 도시농부 꿈을 키워요대구시 50개 학교 선정․지원...학교 내 화단·자투리 공간 활용
대구시는 관내 유치원, 초, 중, 고등학교 50개교를 선정해 학교텃밭 조성 및 운영비를 지원한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관내 유치원 및 초, 중,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50개교를 선정해 학교텃밭 조성 및 운영, 교육비 등을 지원한다.

대구시의 학교텃밭 조성사업은 농촌을 접하기 힘든 도시 아이들에게 차를 타고 멀리 가지 않아도 교내에 조성된 텃밭에서 작물을 심고 가꿈으로써 농업과 자연, 나아가 환경에 대한 이해를 돕고 탄소줄이기 실천을 위한 교육의 일환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학교부지 내 100㎡ 이상을 텃밭으로 조성 가능한 학교로, 교내 화단 또는 사용하지 않는 자투리 공간을 활용하거나 상자 등을 이용해 텃밭을 조성하는 50개 학교가 선정됐다.

사업대상으로 선정된 학교에는 텃밭 조성에 필요한 시설비, 재료비 및 교육·운영비로 80 ~ 130만원까지 차등해 시비가 지원되며, 학교텃밭 운영·관리에 충실을 기하기 위해 도시농업관리사를 통한 교육을 연 2회 이상 실시토록 했다.

또한, 하반기(10월경)에는 평가를 통해 우수 학교를 선발해 대구시장 표창과 교육감 표창을 수여하고 학교텃밭 조성․운영 우수사례를 널리 알릴 계획이다.

학교에서는 1년 동안 아이들과 함께 텃밭을 만들어 씨앗을 뿌리고, 계절에 따라 작물이 성장하는 과정을 관찰하고 기록하는 등 텃밭 활동 일련의 과정을 교과와 연계해 교육함으로써 자연과 농업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아이들의 정서 순화와 바른 인성 함양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