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행복 영주 귀농라이프’ 미리 체험해보세요예비 귀농인 대상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운영
영주시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 활도 모습. 영주시 제공

영주시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예비 귀농인들의 성공적인 정착 유도를 위해 이달부터 3개월 간 농촌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영농전반을 체험하는 귀농형으로써 참여를 희망한 5개 가구가 영주시 피끝마을녹색농촌체험마을에 거주하며 영농활동, 선배 귀농인과 멘토멘티, 지역민과의 교류 등 농촌 생활에 필요한 실질적인 활동을 미리 경험하게 된다.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를 통한 이번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5가구 모집에 10가구가 신청하는 등 도시민들의 높은 귀농 열기를 확인했다.

선발된 참가자들에게는 숙박비 무료 지원과 함께 매달 연수비 30만원이 제공된다.

한편 지난해 진행된 농촌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에 참여한 5개 가구 중 2가구가 실제 귀농 정착으로 이어졌다.

장성욱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최근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귀농인들이 안정적인 정착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며 “현실적인 귀농귀촌 시책 추진을 통한 적극적인 귀농 인구 유치로 지방소멸 시대에 영주시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