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대구시, 일본 규슈 일주 ‘한류관광콘텐츠’ 알린다규슈 잠재관광객 4만명 대상 BTS 뷔벽화거리,영화·드라마촬영지 홍보
일본 사가공항 주차장 한국관광공사 홍보 행사장 모습.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한국관광공사 후쿠오카지사와 함께 지난 4월 29일(금)부터 오는 5월 29일(일)까지 한 달간 일본 규슈지역(사가현, 오이타현, 쿠마모토현, 후쿠오카현, 히로시마현) 총 5개 도시 전역을 일주하면서 찾아가는 ‘이동식 방한관광 캠페인 특별이벤트’를 공동으로 개최하고있다.

이번에 대구시와 한국관광공사 후쿠오카지사가 함께 기획한 ‘일본 규슈일주, 5개 지역 방한관광 홍보캠페인’ 행사는 한·일 간 항공노선 움직임이 잇따르는 등 일본 현지 분위기를 감안, 일본 황금연휴인 골든위크 기간을 활용해 하반기에 점차 좋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한·일 양국 간 국제관광교류 재개를 준비하고자 방한관광 붐업 조성과 함께 대구관광 이미지 회복개선 차원에서 마련했다.

일본 현지 홍보 캠페인 특별이벤트는 일본의 황금연휴 시즌에 맞춰 트럭 2대가 5개 현을 이동하면서, 최신 트렌드의 한국체험행사와 대구관광 체험부스를 운영하는데, 그 첫 번째 일정으로는 지난 4월 29일(금)부터 30일(토)까지 일본 사가현 사가공항 공원에서, 두 번째 일정은 지난 5월 3일(화)부터 4일(목)까지 오이타현 축제광장에서 방한관광 특별홍보 캠페인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주요 특별이벤트 캠페인 내용으로는 캠페인 행사장 내에서 인기 드라마 소개 및 전통공예체험 등의 ‘한류드라마 체험존’과 흑백 셀프카메라 촬영체험, 캐주얼/한복체험, VR 드라마 체험 등의 ‘한국 최신트렌드 체험부스’, 인기 한식을 체험할 수 있는 ‘한식체험 부스’를 운영했다.

아울러, 체험 이벤트장 내에서는 BTS ‘Permission to dance’에 등장하는 ‘보라색 풍선’ 스티커를 찾아서 SNS에 올리는 선물 이벤트를 기획했다. 보라색 풍선은 BTS ‘Permission to dance-Teaser MV’ 내에서 코로나 종식을 의미하는 신호라서 BTS 팬에게 특별한 의미가 있는 아이템이다.

이에 발맞추어 대구시도 최근 중국 팬들이 직접 조성한 ‘BTS 뷔 벽화거리’를 메인 컨셉으로 집중 홍보했다. 그리고 대구에 촬영되었던 인기 한류드라마 빈센조의 ‘대구오페라하우스’, 최근 한류영화 촬영지로 각광 받고 있는 ‘계산성당’, ‘수성못’, ‘앞산전망대’ 등과 함께 대구 대표 미식관광 콘텐츠인 ‘대구 10미’를 홍보했으며, 특히 일본 현지인(도쿄 대구관광홍보사무소 이마무라 나오나 소장)이 직접 나서서 대구만의 한류관광콘텐츠를 알리고 확산시키는 ‘대구관광홍보 전도사’ 역할을 하기도 했다.

세 번째 캠페인 일정은 오는 5월 14일(토)부터 15일(일)에 일본 쿠마모토현 유메타운(쇼핑몰)에서, 네 번째 일정은 5월 21일(토) 후쿠오카현 하카타항 국제터미널, 다섯 번째 일정은 5월 28일(토)부터 29일(일)까지 히로시마현 LECT(대형쇼핑몰)에서 매 주말마다 각각 개최할 예정이다.

이 또한, 대구관광 체험부스 등 한류관광 콘텐츠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을 야외에 만들어 일본에 있으면서도 대구에 간 기분이 들도록 간접여행기회를 제공하고, 참관객을 대상으로 SNS 이용객 할인이벤트 등 다양한 특별 이벤트 캠페인도 동시에 펼쳐질 계획이다.

한편, 한국관광공사 도쿄지사에서는 5월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도쿄 시나가와 인터시티홀에서 ‘한국관광축제 2022 in 도쿄’가 개최된다. 이 기간에도 대구시는 적극적으로 참가해 하늘호수 한방화장품 만들기 체험, 한류콘텐츠 홍보 등 대대적인 대구관광 체험부스를 운영해 한·일 국제교류관계 붐업 조성을 위한 다양한 현지 홍보이벤트를 펼쳐 나갈 예정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