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서랍 속 상품권을 깨워라” 포항사랑상품권 유효기간 확인 캠페인발행연도 5년 도래 미회수분 7,500만 원 상당 상품권, 올해까지만 사용 가능
포항시는 발행 5년이 지난 포항사랑상품권의 유효기간이 올해 연말까지임을 홍보하는 범시민 캠페인에 나섰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발행 5년이 지난 2017년 출시 지류형 포항사랑상품권의 유효기간이 올해 연말까지임을 홍보하는 범시민 캠페인에 나섰다.

발행연도 5년이 도래한 2017년 발행 미회수분 포항사랑상품권은 5,000원권 2,200매와 1만 원권 6,400매로 파악되며, 시중에 잠자고 있는 7,500만 원 상당의 상품권은 올해까지만 사용이 가능하고 내년부터는 사용·유통·환전이 불가하다.

따라서, 사용자는 상품권의 뒷면에 기재된 발행연도가 2017년으로 기재된 상품권을 올해 12월 31일까지 서둘러 소비해야 하고 가맹점도 발행연도 확인절차를 의무적으로 시행해 유효기간 만료로 인한 환전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시는 5월부터 본격적으로 홍보활동을 펼쳐 미 환전된 지역화폐를 연말까지 모두 수거할 계획이며, 열린포항 소식지 게재, 자생단체 회의, 이·통장회의, SNS 등 각종 언론 홍보매체를 통한 범시민 홍보로 시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향후 발생될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한 유예기한 설정, 등가교환 등의 방안도 강구하고 있다.

한편, 2017년 1월부터 발행된 포항사랑상품권의 현재 총 발행 누계는 1조6,200억 원으로, 올해 발행분 3,200억 원 중 지류형 1,600억 원은 설·추석 명절에만 한정판매하고 전자형 1,600억 원은 자금소진 시까지 매월 10% 할인 행사를 선착순으로 진행하고 있다.

장기불황에도 서민지갑 속으로 자리잡고 연일 고공행진 중인 포항사랑상품권은 국민지원금, 농어민수당, 출산장려금 등 다양한 정책수당 채널로 접근해 침체된 서민경제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버팀목이 되고 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