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경주시, 산내면 동창천에 어린 다슬기 34만 마리 방류내수면 수산자원 확대·수생태환경 복원 힘 보태
19일 경주시 산내면 자생단체 회원과 의곡초등학교 학생들이 산내면 동창천에서 어린 다슬기 방류 행사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내수면의 수산자원 확대와 수생태환경의 복원 등을 위해 19일 산내면 의곡리 동창천에서 어린 다슬기 34만 마리를 방류했다.

이날 다슬기 방류 현장에는 산내면 지역 자생단체와 의곡초등학교 학생들도 참여해 건강하고 깨끗한 동창천을 만드는 데 힘을 보탰다.

특히 의곡초등학교 학생들에게는 다슬기 방류 체험을 통해 자연과 환경의 소중함을 배우는 학습의 장이 됐다.

청정 1급수에 서식하는 다슬기는 환경 적응성이 뛰어나고 물속 유기물과 이끼 등을 먹고 자라기 때문에 수질정화에 도움이 되는 유익한 수산자원이다.

아미노산의 일종인 타우린 성분이 풍부해 인체 조직의 재생과 회복을 도와 피로해소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진 건강식품이기도 하다.

경주시 관계자는 “이번 다슬기 방류는 사라져가는 내수면 어족자원을 보존하고 수생태계 유지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내수면 어족자원 증강을 위해 다양한 토속 어패류를 방류 할 계획이며, 건강한 수생태계 환경복원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