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합리적 가격 1458세대 대단지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 주목!새 정부 들어서며 부동산 규제 완화 기대감...일부 잔여세대 선착순 분양 중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 조감도.

새로 출범한 윤석열 정부가 부동산 정책 규제완화 시그널을 내 놓으며 ‘똘똘한 한 채’에 관심 쏠리고 있다.

대구지역의 건설사들도 이런 흐름에 맞춰 다양한 아파트 건축, 분양 전략, 미분양 해소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화성산업은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 일부 잔여세대를 선착순 분양중에 있다.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은 대구시 동구 신암동 139-69번지 일원에 지하 3층, 지상 최고 15층, 총 1,458세대 및 부대복리시설로 구성되어 있고 전용면적 39㎡, 59㎡, 75㎡ 84㎡A, 84㎡B, 111㎡로 구성되어 있다.

대구시 발표 미분양 물량을 살펴보면 지난해 12월 1,977가구에서 올해 2월 6,572가구로 약 330% 급증하면서 높은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고 잇다른 주택가격 하락 등으로 인해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부동산 규제완화를 공약으로 내세운 새 정부가 들어서면서 지역 주택시장도 새로운 전환기를 맞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기대감 속에 조정대상지역 해제 등 규제완화, 대출완화, 양도세 중과유예, 종부세 부담완화 등 각종 규제에서 자유롭게 되면 내집 마련의 문턱은 낮아지고 가격 상승에 대한 기대감을 키워갈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조정대상지역 해제에 대한 기대감에 각종 규제완화에 대한 논의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가격 상승 여력이 충분한 대구 미분양 아파트로 타 지역 투자자들의 문의가 증가하고 있으며, 합리적 가격에 내집마련을 하고자 하는 발 빠른 실수요자들이 모여들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화성산업이 신암재정비촉진지구 내에 분양중인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이 규제완화, 원자재값 상승 등에 수혜를 입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이 위치한 신암재정비촉진지구는 대구 동구 신암 1동과 신암 4동 일대 76만 6,718㎡ 부지에 주택정비사업 6개의 재개발 사업과 1개 재건축 사업이 진행중이며 노후 주거시설을 철거하고 동구의 도시주거환경을 개선하는 프로젝트이다. 동대구 역세권을 중심으로 약 8천여가구에 달하는 신흥주거타운이 형성될 예정으로 향후 대구를 대표하는 도심 속 신주거타운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새 정부가 출범하면서 위축된 매매심리가 회복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주변 시세보다 합리적인 분양가를 내세우는 ‘동대구역 센텀 화성파크드림’은 입지, 비전, 단지규모, 품질, 가격까지 탁월하기 때문에 미래 비전가치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