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대구관광재단, 일본 개별관광객 대상 온라인 설명회대구관광재단-관광공사 도쿄지사-타비카이 랜선 설명회
대구관광재단-관광공사 도쿄지사-타비카이 랜선 설명회 모습. 대구시 제공

재단법인 대구관광재단(대표이사 박상철)은 일본 개별관광객의 방한 수요 기대에 따른 대구관광 방문 수요 확대를 위해 한국관광공사 도쿄지사와 함께 일본 타비카이(일본 여행사 타비코보의 내 여행자모임) 대구관광 온라인 홍보 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전 신청을 통해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ZOOM을 통해 1시간 30분 동안 설명회가 진행된 이번 행사의 주요 내용은 한국관광공사의 한국 코로나 현황 및 최신 정보 소개와 랜선 라이브 투어를 통한 대구 BTS V벽화거리, 서문시장, 약령시, 대구 디저트(근대골목단팥빵) 소개, 질의응답으로 구성됐다.

특히, 실시간으로 일본어 가이드의 안내를 들으며 1시간 동안 대구 관광지를 간접적으로 여행하는 동안 참가자들의 대구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졌으며 대구 방문에 대한 질문이 끊이질 않았다.

설명회 참가자들은 “대구는 오래 머물면서 이곳저곳 돌아다니고 싶네요(大邱は長く滞在して、あちこちまわりたいですね)”라며 “빨리 대구에 갈 수 있으면 좋겠다(早く大邱に行けるといいなぁ)”라며 대구 여행에 대한 갈증을 잠시나마 해소하여 좋았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타비카이는 타비코보(일본 상장 여행사)가 운영하는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여 교류하는 모임으로 참가자 대부분이 평소 여행을 즐기는 사람들이다.

대구관광재단 박상철 대표이사는 “이번 설명회를 토대로 조속히 일본 관광객 유치에 힘써 대구를 포스트 코로나 시기 가장 찾고 싶은 한국 관광도시로 만들고 싶다”라며 “항공 회복에 따른 주요 핵심시장들을 타깃으로 효과적인 마케팅을 추진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