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대구시 조정대상지역 해제” 지역 국회의원들 한목소리대구지역 국회의원들 23일 원희룡 장관에 건의문
대구지역 국회의원들은 23일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요청하며 건의문을 전달했다. 김상훈 의원실 제공

국민의힘 대구 지역 국회의원들이 대구시의 조정대상지역 해제에 한 목소리를 냈다.

대구지역 국회의원들은 23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 제1간담회의실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직접 만나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요청하며 건의문을 전달했다.

지역 국회의원들은 이달 말 국토교통부가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일부 지역의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검토하기로 하자 직접 설득에 나선 것이다.

지역 의원들은 "대구시 대부분이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된 이후 주택시장의 침체가 가속화되고 있다"며 조정대상지역 해제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지난 문재인 정부에서의 실패한 부동산 정책에 의해 지정된 조정대상지역을 계속 유지하는 것은 맞지 않고, 더 이상 대구를 규제지역으로 놔둘 타당한 이유가 없는 만큼 조정대상지역 해제는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

한편, 대구시 자료에 따르면, 지난 4월 대구시 미분양 물량은 6827호로 특·광역시 전체의 무려 72%를 차지했고, 이는 전년 동월대비(897호) 7배 이상 급증한 수치인 것으로 나타났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