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2022 시공능력 평가, 대구 1위 화성산업, 경북은 포스코건설대구는 5곳, 경북은 2곳이 전국 100위권 내 들어
대구 건설사 중 화성산업㈜, ㈜서한, ㈜태왕이앤씨, ㈜화성개발이 올해 종합건설업체 시공능력평가에서 상위 100개사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디지털경제 DB

대구 건설사 중 화성산업㈜, ㈜서한, ㈜태왕이앤씨, ㈜화성개발이 올해 종합건설업체 시공능력평가에서 상위 100개사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경북에선 ㈜포스코건설과 ㈜흥화가 100위 안에 포함됐다.

국토교통부가 최근 공시한 '22년도 건설업체 시공 능력 평가'를 보면 화성산업이 42위(평가액 1조 167억 원)로 지난해보다 2단계 상승하면서 대구·경북지역 건설업체 가운데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이어 (주)서한 47위(평가액 9353억 원), (주)우방 58위(평가액 6021억 원), (주)태왕이앤씨 72위(평가액 4137억 원), (주)홍화 98위(3035억 원), (주)화성개발 100위(3015억 원) 등의 순이었다.

지난해와의 순위를 비교하면 화상산업(2단계↑), 서한(1단계↑), 우방(2단계↑) 등은 상승했고 특히 화성개발(100위)은 지난해 112위에서 12단계 급상승했다. 또 (주)태왕이앤씨는 같은 수준을 유지했고 홍화는 10단계 하락했다.

한편 전국 건설업체 가운데는 삼성물산(주)이 평가액 21조 9472억 원으로 9년 연속해 1위를 유지했고 포스코건설은 지난해와 같은 4위(9조 612억 원)를 차지했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