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농산물 가공품 생산지원으로 농가소득 향상 돕는다”영양군농산물가공지원센터 농산물가공 첫 발걸음
영양군농산물가공지원센터 모습. 영양군 제공

영양군은 농산물가공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농산물 부가가치 향상, 농가소득 향상에 힘쓰고 있다.

농산물가공지원센터는 2021년 완공되어 현재 HACCP인증을 준비하고 있으며, 곡류, 과채류 가공품, 침출차 등의 품목제조보고를 통해 침출차 제품을 올해 처음으로 생산했다. 이번 생산은 영양군의 농업인이 영양군 생산시설로 가공산업에 진입하는 이정표를 세웠다.

영양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개별농가 단위의 농산물가공・판매의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하여 농산물가공 교육을 이수한 농업인에 한하여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원료로 가공하여 판매하는 방식으로 가공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침출차(송이골 볶음 홍화씨)를 직접 제조한 김기명(송이골 대표)씨는“농가에서 제조시설 설치 허가를 받으려면 많은 비용이 소요되며, 허가 절차도 까다로워 어려움이 많았는데 농산물가공지원센터를 활용한 가공품을 제조․판매할 수 있어서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앞으로도 안전하고 체계적인 가공시설 운영과 인적자원 육성을 통해 농업인의 농외소득 향상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