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청년 귀환 채널구축 사업’ 수도권 사업설명회 성료수도권 청년 2,000여명 부스 방문하여 지역 청년멘토와 상담
「2022년 청년 귀환 채널구축 사업」‘수도권 사업설명회’ 모습.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수도권 청년들에게 대구시의 청년정책을 홍보하고 귀환 희망 청년을 발굴하여 지원하는「2022년 청년 귀환 채널구축 사업」‘수도권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17~18일 이틀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됐으며, 2,000여 명의 청년들이 부스를 방문했다.

이번 ‘수도권 사업설명회’는 국무조정실과 서울시가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공동 주최하는 청년의날 행사 중 청년정책박람회에 참여해 대구시 청년정책 홍보 부스를 운영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부스에서는 지역 청년유출 문제의 심각성을 부각시키고, 출향 청년의 유입을 위해 시가 추진하는 ‘청년 귀환 채널구축 사업’과 생애 주기별로 청년들에게 필요한 정책을 지원하는 ‘대구 청년보장제’ 정책을 홍보하고, 이틀간 9명의 지역 청년 멘토들이 이주·취업·창업·금융·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하여 청년들과 대화하며 지역의 청년정책을 홍보했다.

㈜도적단 소속 연극배우들은 사다리와 화살표 모양 조형물을 활용하여 청년들을 부스로 유인하기 위한 다양한 퍼포먼스를 펼쳐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사회자와 함께 게임형식으로 진행된 이벤트에서는 다양한 청년 정책 안내자료와 굿즈를 나눠주었는데, 청년들이 긴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약 2,000여명의 청년들이 대구시 부스를 방문하였으며, 한 청년은 “대구에 가본 적도 없고, 서울을 떠나는 것은 더욱이 상상해본 적도 없는데, 청년멘토와 상담을 통해 대구에 관심이 생겼으며, 앞으로 기회가 되면 한번 방문해 보고 싶다.”고 말했다.

17일(토)에는 대구시 홍보대사인 양준혁 전 야구선수가 싸인회를 진행하고 청년들을 응원하였으며, 한덕수 국무총리와 추경호 경제부총리가 부스를 방문하여 대구시 청년정책에 대하여 설명을 듣고 직원들을 격려하였다.

향후「청년 귀환 채널구축 사업」은 프리랜서편(11월)이 진행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대구시 청년정책과(053)803-2963) 또는 운영기관인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소셜벤처팀(053)759-9657, 6389)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