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구미시투자유치단 일본 도레이 등 주요 기업‧단체 방문7일~10일 도레이 도쿄 본사 등 방문, 투자 유치 활동
구미시 투자유치단은 7일~10일까지 도레이 도쿄 본사를 비롯하여 주요 경제단체·기관 등을 방문한다. 구미시 제공

구미시 투자유치단(단장 구미시장 김장호)은 7일~10일까지 구미국가산업단지 대표적 외투기업 도레이첨단소재, 도레이배터리세퍼레이터필름한국의 본사인 도레이 도쿄 본사를 비롯하여 주요 경제단체·기관 등을 방문한다.

첫째 날(7일)에는 도레이 본사에서 닛카쿠 아키히로 (日覺昭廣) CEO를 면담할 예정으로, 지난 1999년 10월 도레이새한 출범부터 구미와의 상생에 대한 감사 인사와 향후 구미산단 투자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둘째 날(8일)은 도쿄 경북도 도민회, (사)일한경제협회, 주일본 대한민국대사관 등을 방문, 구미산단 외투기업 유치를 위한 의견교환과 공동사업에 대하여 협의하며, 특히 지난 10. 4.(화) 발행한 한국옵티칼하이테크(주)의 화재와 관련하여 본사인 니토덴코 도쿄본사를 방문하여 화재 피해 위로와 지속적인 고용 안정을 요청할 계획이다.

셋째 날(9일)은 국제자매도시인 오츠시를 방문하여 2023년 양 도시 간 민간교류 및 협력 방안에 대하여 논의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성황리에 진행된 라면 페스티벌, LG주부배구 대회에 오츠시 방문단을 초청하여 국내를 대표하는 글로벌 축제로 만들고자 한다.

현재, 구미외국인투자지역에는 일본 도레이첨단소재를 비롯하여 4개국 20개 사가 입주, 4,000여 명의 근로자들이 생산 활동에 종사하고 있어 지역 경제발전 및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구미시 외투기업 유치는 장기화된 글로벌 경제침체, 미·중 무역분쟁, 러·우 전쟁 등 연이은 악재로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2023년도 외투기업 유치는 기존 투자기업 증설과 타깃기업 신설 투자 발굴을 통해 지역 고용 창출에 기여하고자 한다.

김장호 구미시장은“이번 일본 방문은 구미시 투자유치 활동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고 외투기업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 아울러 자매도시 오츠시와 시민교류를 통해 차별화된 한·일 지자체 국제교류의 모델은 제시하겠다.”라며 방일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