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내년 아파트 분양물량, 대구 5.3% 늘고 경북은 54% 감소
부동산R114는 내년 민영아파트 분양물량이 대구는 올해보다 조금 늘고 경북은 절반 이상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디지털경제 DB

내년 민영아파트 분양물량이 대구는 올해보다 소폭 늘고 경북은 절반 이상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26일 부동산R114가 조사한 자료를 보면 내년에 전국 303개 사업장에서 총 25만 8003가구의 민영아파트가 분양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지역의 내년 민영아파트 분양물량은 1만 5435가구가 올해(1만 4,654가구)보다 5.3%(781가구)가 증가했다.

경북지역의 내년 민영아파트 분양물량은 7354가구로 올해(1만 6035가구) 대비 54.2%(-8681가구) 감소했다.

한편 올해 계획 물량 대비 실제 분양된 민영아파트를 보면 대구는 56.3%(계획 2만 6015가구, 실적 1만 4654가구)로 전국 평균 73.0%보다 낮았고 경북은 94.5%(계획 1만 6973가구, 실적 1만 6035가구)로 높았다.

부동산R114 관계자는 "올해 분양시장은 기준금리 인상과 경기 침체 우려 등으로 매수세가 위축된 한 해였다"며 "내년 분양시장은 분양가와 규모, 입자 등에 따른 양극화가 더 심화 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