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 미래산업 분야 기술 개발 지원으로 기술혁신 촉진대구시,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으로 지난 10년간 90개사에 총 120억 원 지원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가 중소기업의 기술혁신을 통한 매출 성장과 고용 창출이라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자 시행한 ‘차세대선도기술개발사업(이하 차세대사업)’이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2003년부터 시작된 전국 최초 지자체 주도형 연구개발사업인 차세대사업은 단순 연구개발(R&D) 자금 지원에서 벗어나 기존 연구개발 성과에 사업화(Business)를 추가해 연계·지원하는 사업화 연계 연구개발(R&BD) 프로젝트로, 대구의 산업구조 고도화를 위해 시 정책 방향에 부합하는 산업분야를 집중 지원하고 있다.

대구시가 발표한 최근 10년간 차세대사업의 지원 성과에 따르면 ▲사업화 매출 1,036억 원(연계 매출 포함 1,652억 원) ▲신규 고용 473명(연계고용 포함 650명) ▲지식 재산권 613건의 성과를 창출했다.

최근 10년간의 지원금액은 총 120억 5,900만 원으로, 환산하면 지원금 1억 원 당 8.6억 원의 사업화 매출 성과와 3.9명의 신규 고용 창출 효과를 달성한 셈이다.

특히, 주목할 만한 내용은 사업화 성공률이다. 국가 연구개발사업의 연구개발 성공률은 매우 높은 데 반해, 기업의 매출로 연결되는 직접적인 성과인 사업화 성공률은 50%를 넘기도 힘든 실정이기 때문이다.

반면, 차세대사업의 사업화 성공률은 73.3%를 기록했다.

이러한 높은 수치는 차세대사업이 초기 단계부터 효과성, 시장성을 고려해 과제를 선정하고 기술사업화 및 마케팅까지 지원하는 연구개발 전주기 지원 사업이기 때문에 나온 결과로, 시장 중심 연구개발 지원정책의 실효성을 보여준다.

차세대사업의 수혜기업 중 사업 수행 이후 국가연구개발사업에 선정된 기업의 비율 또한 78.5%로 조사돼, 차세대사업이 정부R&D사업에 대한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최근 차세대사업의 우수사례로는 ㈜파인메딕스와 극동볼트㈜가 있다.

글로벌강소기업인 ㈜파인메딕스(대표이사 전성우)는 내시경용 시술기구 전문회사로 차세대사업을 통해 시술의 편리성을 높인 내시경 기구를 개발했고, 2020년 말 상용화에 성공했다.

이후 해외 공동관 지원을 통해 2021년 초 아랍헬스 전시회에 참가했고, 현재 이집트 의료기기 회사와 수출을 위한 협의 중이다. 향후 3년간 약 56만 불 수준의 수출이 기대되며, 이는 중동시장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성과는 대구시의 기업 성장 사다리 체계(Pre-스타기업 → 지역스타기업 → 글로벌강소기업)를 통해 집중 지원을 받은 결과이며, 특히 작년 3월 중소벤처기업부의 지역혁신 선도기업에도 선정되는 등 지역의료기기산업을 견인할 기업으로 나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극동볼트㈜(대표이사 최병길)는 자동차 전조등의 조사각 조절용 볼트를 생산하는 업체로, 2015년 당시 해외로 수출한 일부 제품에서 볼트 용접 틈새로 누수가 발생하는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문제 해결을 위해 고민하던 중 차세대사업에 참여하게 돼, 용접 공정이 필요 없는 기술 개발에 성공함으로써 해당 문제를 해결했으며, 관련 특허 또한 3건을 등록하는 성과를 창출했다.

이때 개발한 제품으로 극동볼트㈜는 7년간 약 180억 원의 직접 매출을 달성했고, 개선된 제품에 대한 고객사(국내 H사)의 높은 만족도는 개발제품의 전 차종 확대·적용이라는 성과로 이어졌다.

또한 극동볼트㈜는 연구개발 이후 제품 고급화를 위해 2020년 지역기업 혁신성장 바우처 지원사업을 추가로 지원받아 제조공정을 개선해 생산성 및 수율을 크게 향상시켰다.

개발제품은 회사의 주력 제품으로 성장했고, 현재는 전기차 적용을 검토 중이며 인도, 체코 등 해외 수출 물량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일부 수출 제품의 문제가 차세대사업을 통해 오히려 전화위복이 된 셈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