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화성산업 이종원 회장, 인도네시아 시장 개척 나선다15~22일, 인도네시아 인프라 협력 대표단 일원
이종원 회장. 화성산업 제공

화성산업(주) 이종원 회장이 인도네시아 시장 개척에 나선다.

이종원 회장은 인도네시아 인프라 협력 대표단(단장 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의 일원으로 15일부터 22일까지 인도네시아 출장길에 오른다.이 회장은 이번 출장에서 한·인도네시아 뉴 시티(New-City) 협력 포럼에 참여해 인도네시아 현지 국내기업과 현지 건설기업 관계자 등과 잇달아 미팅을 갖는 등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부터 국내외 인도네시아 인적 네트워크와 현지 시장 조사 등을 진행한 부분을 점검하고 현지 협력업체와 대면 미팅 등을 통해 화성산업의 토목, 전시시설과 조경 분야, 신재생에너지 사업 등 특화된 부분을 논의할 예정이다.

화성산업 관계자는 "이종원 회장의 이번 인도네시아 출장은 회사의 해외시장 개척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지난 시간 축적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방 중견 건설기업의 해외 영토확장의 첫 시작점이 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