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금융증권
코스닥 종가 900 넘었다, 외국인 기관 쌍끌이 매수 덕분

코스닥지수가 16년만에 900선을 넘었다.

코스닥은 16일 전날보다 2.38포인트 내린 889.23으로 개장했다. 전날 장중 890선을 돌파했던 코스닥은 이날 오후 3시 22분 전 거래일보다 8.63p 오른 900.24포인로 올랐다. 지수가 장중 900을 넘은 것은 지난 2002년 4월 1일이 마지막이었다. 약 15년 9개월 만에 장중 900선을 넘어선 것.

코스닥은 이날 종가에서도 900선을 넘었다. 오후 3시 30분 코스닥은 전날보다 전날보다 9.62p(1.08%) 오른 901.23으로 마감했다.

코스닥의 900선 돌파는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 덕분으로 분석되고 있다. 업종별로는 반도체와 일반전기전자가 3% 이상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기계·장비, 화학, 통신장비, 음식료·담배 등도 2%대의 상승률을 보였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