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평균17.7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 4일 만에 완판최고 46층, 총 686실 규모, 대구 최초 대단지 주거용 오피스텔

(부동산=디지털경제) 대구광역시 최초로 대단지 주거용 오피스텔로 선보인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가 계약 시작 4일 만에 모든 호실의 계약이 완판 됐다.

12일 코오롱글로벌에 따르면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는 별도의 청약통장이 필요 없는 단지로 분양 전부터 관심이 높았다.

지난 25일 오픈 한 단지의 견본주택에는 4일 동안 3만8천여 명이 방문해, 29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된 청약접수에는 총 686실 모집에 올해 수성구 최다 건수인 1만2천140건의 청약이 접수됐다. 평균 17.7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한데 이어 계약 시작 4일 만에 모든 호실의 계약을 마쳤다.

특히 전 실이 84㎡ 단일면적으로 구성되고 4베이, 4.5베이, 테라스, 최상층 특화 등 다양한 평면설계를 적용해 선택 폭을 넓힌 것과 코오롱글로벌이 구축한 음성인식이 접목된 지능형 홈IoT 플랫폼인 ‘하늘채 IoK(아이오케이)’가 처음으로 적용했다.

분양관계자는 “분양 전부터 청약제도 개편 전 수성구에 진입할 수 있는 청약기회로 불리며 수요자들이 많은 관심을 보여주셨던 것이 기대 이상의 빠른 계약마감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는 코오롱글로벌의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돼 쾌적함과 편리함을 모두 누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코오롱 글로벌의 다양한 특화설계를 통해 시지권 최고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는 예전 이마트 시지점 부지인 수성구 신매동 566-3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주거용 오피스텔로, 지하 5층~지상 46층 4개 동, 주차대수 896대, 총 686실 규모며, 전 실이 전용면적 기준 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특히 대구 지하철 2호선 신매역이 바로 인접한 초역세권 단지이다.

(부동산=디지털경제) 대구광역시 최초로 대단지 주거용 오피스텔로 선보인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가 계약 시작 4일 만에 모든 호실의 계약이 완판 됐다.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