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비행기 운항 중 응급환자 생명 구한 의사 뒤늦게 ‘화제’

(종합=디지털경제) 지난 24일(금) 태국 방콕에서 인천으로 향하는 비행편에서 의사를 찾는 닥터콜 방송에, 대구에 소재하는 비엘성형외과피부과의원 이성하 원장이 환자가 있는 곳으로 향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비행기에 탑승한 20대 동남아 여성이 복통과 과호흡으로 인한 호흡곤란과 불안장애와 구토 및 설사를 동반해 승무원을 찾은 것이다고 밝혔다.

이성하 원장은 환자의 상태를 확인하고, 응급상황에 따른 바이탈 체크, 진통제를 투약하는 등 환자가 안정을 찾도록 했다.

약 복용 후 환자의 불안증세가 호전돼, 응급상황이 종료됐으며, 공항 도착후 본인의 요청으로 휠체어를 타고 공항을 빠져 나갔다.

이성하 원장은 ‘베트남·태국 대구경북 관광마케팅’ 행사를 위해 대구시 홍보단 일원으로 참석하게 됐다.

이성하 원장은 “작은 도움으로 위급한 상황을 슬기롭게 대처할 수 있어서 기쁘고 격려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맡은 일에 더욱 열심히 일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에도 비엘성형외과피부과의원 박원용 원장이 대구에서 베트남 다낭행 항공기 탑승 중 기내에서 과호흡증으로 실신 한 응급환자를 구하는 등 비엘성형외과피부과의원에서 2번이나 응급환자를 살려 화제가 되고 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