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경주시 상품권 ‘경주페이’ 한 달 만에 44억 발행사용금액 30억원,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경주시 상품권 ‘경주페이’ 출시 행사 모습. 경주시 제공

경주시 상품권 ‘경주페이’가 출시 한 달 여 만에 44억 원 넘게 발행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를 하고 있다.
지난 6월 모바일 앱 출시에 이어 같은 달 22일부터 현장발행을 시작했던 선불 충전식 카드형 상품권 경주페이는 23일 기준으로 카드 사용자가 1만2,691명, 발행액은 44억8,100여 만원으로 그중 30억7,500여 만원이 사용됐으며, 1인당 평균 사용액은 24만2,000원으로 점차 증가하는 추세이다.
경주시가 경주페이 출시 후 한 달간의 사용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주요 사용처는 일반음식점이 가장 많아 전체 사용액의 27%(8억3,000만원)를 차지했고, 슈퍼마켓·편의점 등 소매점이 14%(4억3,000만원), 병의원·약국이 10%(3억원)로 그 뒤를 이었다.
출시 한 달 간 가입자들에게 지급된 캐시백은 3억원으로 올해 캐시백 예산 20억원의 15%가 소진됐으며, 경주페이를 사용해 본 사람들 사이에 입소문을 타며 점차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
경주페이는 사용할 때마다 6~10%의 캐시백을 돌려받아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으며, 올해 발행분 200억원에 대해 예산 소진시까지 사용금액의 10%를 캐시백(월 최대10만원 한도)으로 받을 수 있다. 또한 소득공제 신청시 30%를 공제받을 수 있다.
미리 충전해 사용하는 카드형의 경주페이는 스마트폰에서 간단히 ‘경주페이 앱’을 다운받아 신청하거나 농협과 대구은행 등 지정 금융기관을 방문해 신청하면 바로 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으며, 경주시 소재 IC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사업장 어디에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단, 대규모 점포와 준대규모 점포, 사행산업과 유흥주점 등 일부 업종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