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도, 고품질 건고추용 신품종 ‘홍고은’ 개발색도 높고 건과품질 우수, 붉은색도 1.4~1.8배 높아
경북도 건고추용 신품종 ‘홍고은’.

경상북도농업기술원(영양고추연구소)은 건조 시 색택이 우수한 고품질의 대과형 고추 품종‘홍고은’을 개발했다.

이번에 개발한 ‘홍고은’은 대과형 자원과 고색도 육성품종‘고은빛’을 교잡해 육성한 품종이다.

건고추의 색도(붉은색 정도)도 일반 고추보다 약 1.4~1.8배 정도 높다.

또한, 극대과종으로 매운맛(capsaicinoids) 함량은 40.8mg%로 약간 매운맛을 가지고 당(sugars) 함량은 17.1%이며, 건조 시 과피가 쭈글거리는 현상이 적어 건고추용으로서 우수한 품질 특성을 가지고 있다.

최근 소비자들은 고춧가루 구매 시 붉은색이 강한 제품을 선호하는 경향이 높으므로 고색도 대과형 고추‘홍고은’은 소비자와 생산농가에서 인기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영양고추연구소에서는‘홍고은’을 12월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 출원을 신청해 등록 완료 후 농가에 보급할 방침이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영양고추연구소는 국내 유일한 고추 전문 연구기관으로 지금까지‘고은빛’, ‘고홍빛’, ‘홍고은’등 고색도 품종을 육성해왔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와 생산자가 모두 만족하는 고품질의 고추품종을 개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