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도 화훼 신품종 통상실시로 국산품종 보급 확대구미화훼연구소, 화훼류 9품종 보급 로열티 절감
경북농업기술원은 국화, 장미 신품종의 통상실시권을 종묘업체에 이전하기로 했다. 경북도 제공

경북농업기술원은 구미화훼연구소에서 개발한 국화와 장미 신품종의 통상실시권을 종묘업체에 이전하고 품종 보급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총 판매예정 수량은 107만주로 구미화훼연구소에서 육성한 국화 ‘핑키피엔디’등 3품종 102만주, 장미‘향기나’등 6품종 5만주를 2029년까지 보급할 계획이다.

계약체결 업체는 국화의 경우 구미의 옥성원예, 장미는 포항의 다락방정원으로 통상실시 계약해 화훼 재배농가에 수입대체 품종으로 보급할 예정이다.

통상실시 되는 국화 품종은 단일처리 후 7주 내외에 개화되는 조기개화성을 띠는 분홍색의‘핑키피엔디’와 황색의‘큐티골드’는 홑꽃형이고 백색의‘후레쉬엔디’는 겹꽃형 스프레이국화이다.

신용습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이번 통상실시 계약을 계기로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우수 화훼 품종을 보급함으로써 화훼 재배농가의 수입품종 대체와 로열티 절감효과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소비패턴 변화에 부응하는 신품종 육성과 보급에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우리 품종으로 재배할 경우 로열티 경감 효과는 한 포기당 국화 20원, 장미 1000원 정도로 화훼재배농가의 생산비 절감과 경쟁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통상실시권 이전 이란?=품종보호권자(경상북도)로부터 육성품종을 생산하고 판매할 수 있는 권리를 종묘업체나 농업인단체로 양도하는 것.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