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SK스페셜티-경북도-영주시, STAXX로 지역경제 활성화 리드18일 STAXX 성과 점검 중간 공유회 ‘STAXX REPORT’ 개최
행사 참가자들이 영주 농산물을 원료로 한 미스트를 테스트 해보고 있다. 영주시 제공

영주 지역 경제 활성화와 창업 생태계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STAXX 프로젝트(이하 STAXX)가 중간 성과를 공유하고 소셜벤처 성장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친환경 Specialty Gas & Chemical 기술 회사 SK스페셜티(사장 이규원, www.skspecialty.com)는 18일 “STAXX를 통해 선발한 소셜벤처의 사업 성과를 점검하고 프로젝트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STAXX REPORT>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STAXX는 ‘21년 12월 인구 노령화, 지역 인구 감소 등으로 소멸 위기에 처한 영주 지역에 청년 창업 생태계를 조성,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추구하기 위해 시작했다.

SK스페셜티, 경상북도, 영주시, 임팩트스퀘어가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무 협력을 체결했고, SK스페셜티가 기부한 50억원을 기반으로 ▲소셜벤처 발굴•육성 ▲창업생태계 구축 ▲거점 교류공간 조성 ▲ 투자펀드 운용 등을 추진하고 있다.

SK는 프로젝트를 위해 발굴한 8개 소셜벤처가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그룹 차원에서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SK그룹의 구매서비스 회사이자 대표적인 사회적 기업 행복나래가 중심이 돼 11번가와 SK스토아 등 온라인 마켓 입점과 상품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있다. 또 제품 경쟁력 및 브랜드 가치 강화를 위해 SK그룹 내 전문가(프로보노)를 활용한 경영 컨설팅도 제공할 예정이다.

경북도와 영주시도 소셜벤처가 원재료 수급과 설비 시설을 원활히 확보할 수 있도록 행정 편의를 제공하고 있으며 소셜벤처 인큐베이팅 전문 기업인 임팩트스퀘어는 소셜벤처가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비즈니스 모델을 고도화할 수 있도록 인큐베이팅을 하고 있다.

또 SK스페셜티 기부금 일부와 외부 투자를 유치해 펀드 50억원을 조성했고 소셜벤처에 투자해 기업 성장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기업과 지차체의 지원으로 소셜벤처들은 영주 농산물을 원료로 한 음료와 화장품을 개발했고, 빈집을 리모델링하거나 유휴지를 활용한 숙박 및 레저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또 전통 시장에 양조장을 설립, 관광 상품화하고 영주 브랜드를 단 주류 개발을 추진하는 등 ‘성장 스토리’를 만들어 가고 있다.

이날 중간 공유회는 공개 IR을 시작으로 개막식, 패널 토론, 토크 콘서트 순으로 진행됐다.

공개 IR에는 STAXX 프로젝트 참여에 희망하는 지역의 4개 청년기업이 참석했고 추후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대상을 선정할 예정이다.

개막식에는 이규원 SK스페셜티 사장과 김학홍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송호준 영주시 부시장, 심재연 영주시의장, 김광조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추진팀장(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어 STAXX 프로젝트 투자 및 지원을 담당한 주요 이해 관계자들이 모여 ‘협력을 통해 만드는 지역의 새로운 가치’를 주제로 패널 토론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행복나래 구영모 대표와 지역과 소셜비즈(경상북도 사회적 경제기업 통합지원기관) 박철훈 대표 등이 참여해 지역에서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내기 위한 협력 방안과 소설 벤처의 성공 조건에 대해 열띤 논의를 진행했다.

한편, 17일부터 19일까지 STAXX에서는 로컬의 다채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선보이는 전시회가 열린다. 요즘 세대가 그린 지역의 삶을 공간으로 구현한 작품들이 전시되며 소셜벤처가 만든 상품 등도 만나 볼 수 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