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6월 대구 아파트 분양전망지수 하락폭 전국 1위, 경북은 ↑
디지털경제 DB

6월 아파트 분양 전망지수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상승한 가운데 대구 지역은 전달 대비 하락했다.

8일 주택산업연구원이 주택사업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대구 지역의 6월 아파트 분양 전망지수는 72.7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80.0) 대비 7.3p 하락한 것으로 하락폭이 전국 시도 중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에 이어 부산, 경기, 전남, 세종, 인천이 소폭 하락할 것으로 예측됐다.

경북 지역 아파트 분양 전망지수는 81.3으로 지난달(72.2) 대비 9.1p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전국 평균 아파트 분양 전망지수는 5.5p 올라 83.2로 전망됐다. 수도권은 2.3p, 지방 광역시는 2.2p, 기타 지방은 9.2p 상승할 것으로 전망됐다.

6월 전국 아파트 분양가격 전망지수는 전달 대비 3.1p 상승한 103.1을 기록하며 지난해 10월 이후 처음으로 100선을 넘었다.

분양물량 전망지수는 82.1에서 2.5p 증가한 84.6 , 미분양물량 전망지수는 106.0에서 7.5p 감소한 98.5로 조사됐다.

주택산업연구원은 "정부의 규제 완화 기조 속에 분양 시장에 대한 긍정적인 기대감이 증가한 것으로 보이나 경기 침체 우려가 심화되는 상황에서 본격적인 분양시장 회복으로 이어질지는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노컷뉴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