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대구 갈 땐, 대구 트립” 대구 여행 앱, 해외에서도 인기
싱가포르 관광박람회(NATAS) 홍보 활동 모습.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대구문화예술진흥원 관광본부는 대구를 찾는 관광객을 위해 개발된 대구 관광 통합 플랫폼인 ‘대구 트립(Daegu Trip)’ 앱(APP)의 해외 홍보를 시작했다.

대구 트립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의 스마트 관광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4월 출시된 앱으로, 내외국인 관광객 대상 관광과 숙박, 교통, 체험 등 여행 정보와 상품·서비스, 스마트 체험 콘텐츠를 모바일 기기로 검색하고 이용함은 물론 결제까지 지원하는 다국어 통합 관광 플랫폼이다.

진흥원은 지난 7월 20일부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방문의해위원회가 개최하는 ‘코리아 서머(뷰티) 세일(Korea Summer Beauty Sale)’에 동참해 대구 트립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 이 캠페인은 K-뷰티 바캉스를 테마로 방한 외국인 및 국내 거주 외국인 대상 K뷰티를 홍보하며, 대구를 찾는 외국인 여행객들에게 앱 내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진흥원은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열린 최대 규모의 관광박람회(NATAS)에 참여해 대구 트립을 소개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앱 다운로드 이벤트를 통해 3일간 1,000명 이상의 관광객이 대구의 매력을 알아갔다.

강성길 대구문화예술진흥원 관광본부장은 “앞으로 개별관광객의 수요가 높고, 대구공항 직항노선이 있는 도시를 중심으로 대구 트립의 홍보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면서, “대구 여행 앱을 포함해 해외에서의 대구 여행 홍보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