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현장 기획/시리즈
경북테크노파크, 2024년 금호이웃사촌마을 청년창업 부트캠프 개최

(재)경북테크노파크(이하 ‘경북TP’)는 지난 22일 금호이웃사촌마을지원센터 내에서 청년창업기업, 이전기업, 스케일업 기업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회 청년창업 부트캠프(Boot Camp=신병 훈련소)’를 개최하였다.

'금호이웃사촌마을 조성사업'은 경상북도와 영천시가 협력하여 2022년부터 시작된 사업으로, 2023년부터는 소프트웨어사업 부분을 경북TP가 주관하고 있다. 이 사업은 금호읍의 편의시설과 지역 특화 자원을 기반으로 한 안정적인 삶의 터전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지방소멸 및 인구구조 불균형을 극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청년 일자리 창출 △청년 주거 확충 △생활 여건 개선 △공동체 활성화 △청년 유입 활동 등 이웃사촌마을 5대 활력 분야 핵심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2023년에는 청년창업기업 20개사, 이전기업 1개사, 스케일업 2개사를 지원하였으며, 2024년에는 청년기업 9개사, 이전기업 2개사, 스케일업 1개사를 지원할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청년창업 5개사를 모집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타지역에서 이주해 온 청년(예비) 창업가들과 로컬기업의 성장과 청년 창업 선·후배 기업들이 한자리에 모인 전체 네트워킹으로 기업 간 교류 증진을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금호이웃사촌마을 협력 기업 현판 전달식 ▲기업 간의 네트워킹 ▲선배 창업기업((주)다비)특강 ▲창업가 마인드셋 특강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였다.

경북TP 하인성 원장은 “청년 기업가들이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전후방적인 지원으로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하여 지역 활성화를 이끄는 지방시대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