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문경 40대 남녀 의문의 죽음, 귀촌 후 새집 입주 이틀만에 숨진 채 발견

경북 문경에서 40대 부부가 지난해 8월 귀촌 후 2층 주택을 지어 입주한지 이틀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2일 문경경찰서에 따르면 21일 오후 2시 35분쯤 문경시 농암면의 한 주택에서 A(48), B(40·여) 부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인터넷 설치 기사가 인터넷 선을 연결하기 위해 갔다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B씨의 친정이 문경이라서 경기도에서 살다가 이곳으로 온 것으로 전해지며, 외상, 유서, 외부의 침입 흔적은 없었다.
경찰은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자살이나 독극물에 의한 타살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영석 기자  news123@newsmall.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