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시간과 장소 구애받지 않고 일하라", 유연근무제 도입 기업 520만원 지원고용노동부 '2017년 주요 일·가정 양립 지원내용’ 발표

일하는 시간과 장소를 자유롭게 하는 ‘유연근무제’를 운영하는 중소기업에 연간 최대 520만원을 지원한다.

고용노동부(이기권 장관)는 유연근무제 도입 등의 내용을 담은 ‘2017년 주요 일·가정 양립 지원내용’을 7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정부는 올해부터 시차출퇴근제, 재택·원격근무제 등 유연근무제도를 도입·운영하는 중소기업에 근로자당 연 최대 520만원(피보험자의 30% 한도·최대 70명)을 준다. 또 유연근무제 도입을 위해 재택·원격근무 도입에 필요한 시스템, 설비·장비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각종 인프라를 구축하는 기업은 최대 2천만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가까운 고용센터 기업지원과로 신청서.계획서를 제출하면된다. 유연근무제 도입 목적과 실천 가능성, 계획의 구체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승인을 거쳐 지원받을 수 있다.

노동부 관계자는 “이번 유연근무에 대한 지원강화는 그간 일·가정 양립을 위해서는 유연근무의 확산이 필요하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라며 “지난해 일·가정 양립 실태조사에서는 일·가정 양립을 위해 필요한 정책으로 장시간 근로관행 개선, 유연근무 확산이 각각 1, 2위로 꼽혔다”고 설명했다.

노동부는 또 유연근무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유연근무 유형별 설계 방법, 도입 단계별 주요사항 등을 담은 매뉴얼도 마련했다.

김경선 청년여성고용정책관은 “기업들이 저마다 상황에 맞는 다양한 형태의 유연근무를 도입하여 일과 생활이 조화로운 일터 문화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디지털경제 DB

장윤혁 기자  jang@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