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대구 식품업체 홍콩으로 날았다, 현지 식품박람회 수출상담 100여건 성과

대구 지역 식품업체가 ‘홍콩식품박람회’에 참가, 100여건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리는 등 글로벌 시장 진출의 가능성을 열었다.

29일 대구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17~19일 홍콩종합전시장(HKCEC)에서 개최된 ‘제28회 홍콩식품박람회(HKTDC FOOD EXPO 2017)’에 대구지역 6개 식품업체와 ‘대구시 공동관’을 조성해 참가한 결과, 100여건의 1:1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

홍콩식품박람회는 세계 식품의 경합장이자 중화권 수출 시장의 테스트 마켓으로, 대구시는 국내에서 만나기 힘든 다국적 바이어들을 만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보고 지역 식품업체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올해 처음 참가했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지역 업체는 ▶㈜아우노 ▶㈜청매푸룻 ▶달구벌명가식품 ▶㈜달구지푸드 ▶㈜수성주류 ▶CSK 등 총 6개 업체이다. 대구시 관계자는 “전시회 기간 동안 업체들은 각 제품 및 업체의 특성에 맞춰 시음/시식을 실시하고 적극적인 홍보와 바이어 상담 등을 통해 참관객과 바이어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큰 호응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실제 이번 전시회를 통해 아우노는 홍콩 내 대형 유통사 등 3개 업체에서 25만달러 상당의 구매의사 밝혀 현재 진행 중이다. 또 달구벌명가식품과 달구지푸드는 홍콩 내 식품유통업체 등과 샘플수출 계약 진행 중이다. 이 밖에도 다른 업체들 역시 현지 바이어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대구시 김연창 경제부시장은 “대구시는 지역의 우수 식품 및 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고 지역 식품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2016년부터 꾸준히 국내외 유명 식품박람회에 참가해 지역기업들과 역량을 모으고 있다”며 “식품 안전성, 기호성, 수출절차 등 해외진출을 위해 넘어야 할 까다로운 문제들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참가업체들이 기대 이상의 성과를 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후속지원과 유관기관 협력을 통해 지역 식품이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