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 우수한 '자율관리어업공동체' 선정, 올해 지원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는 지난 25일(목) 자율관리어업 경상북도 지역협의회 심의․의결을 통해 자율관리어업공동체(이하 공동체) 117개소에 대한 등급을 결정하고, 지속가능한 어업생산기반 구축과 어가소득 증대를 위한 활동실적이 우수한 공동체 11개소를 선정했다.

자율관리어업은 수산자원의 이용주체인 어업인 스스로가 주인의식을 갖고 자율적으로 어촌사회 발전을 추진하기 위한 새 어촌 운동의 일환이다.

어업분야별 마을‧협동 양식어업, 복합, 어선, 양식, 내수면어업 등 공동체 분야별 사업비 지원을 통해 ‘02년부터 지난해까지 자율관리어업 공동체에 참여한 117개 공동체 중 96개 공동체에 총 368억원을 지원하여 어장관리, 자원관리, 어업질서 유지 및 어업경영개선으로 어업인 생산소득에 기여했다.

경북도는 이번에 선정된 우수 공동체에게 올해 자율관리어업육성사업비 10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자율관리어업 주요활동으로는 어업자원의 산란․서식장보호 및 보전을 위하여 해조장조성, 어장환경개선, 바위닦기, 해적구제생물, 해안가 청소 등 어장관리 및 어구수 축소, 그물토크기 확대 어장휴식, 생산량 조정 등 지속가능한 자원관리, 공동생산․판매, 지역특산품 브랜드화, 온라인 판매 등 이익 극대화를 위한 경영개선, 어업분쟁 해결, 불법어업 추방, 수산업법 준수 교육 참여 등 어업질서 유지에 관한 주요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노경석 기자  aclass@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