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경북도 '국제백신산업포럼' 서울에서 개최

경상북도는 7~8일 이틀간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2018 국제백신산업포럼’을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백신산업 전문가와 관계자 400여 명이 모여 ‘바이러스성 감염병 기반 백신산업의 현황 및 미래’라는 주제로 국내 백신산업의 미래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이날 경북도와 안동시, 11개 국내외 백신 관련 기관·기업은 경북 백신산업 발전 및 육성을 위해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특히 기조 연설에 나선 빌 앤 멜린다 게이츠재단 한이 김(Hani Kim) 백신프로그램 책임자는 ‘좋은 세상-글로벌 보건 평등 증진을 위한 파트너십’이란 주제로 세계 빈곤 및 질병 퇴치를 위한 생명과학 파트너십 관계의 중요성을 역설해 참석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2일차인 8일에는 전문가 강연을 통해 감염병 기반 백신시장에서 한국의 현주소와 기업의 역할을 고민하는 시간을 갖는다.

경북도는 그동안 산·학·연·민·관이 참여하는 ‘경북형 미래 바이오·백신산업 육성 과제’ 를 발굴하기 위해 힘을 쏟았다.

안동에 있는 경북바이오산업단지에 국내 최대 백신 기업인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 유치를 시작으로 백신산업육성 및 지원 조례 국내 최초 제정, 안동대 백신학과 신설 등 백신산업 클러스터 조성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kr@daum.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