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예천군,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준공식 가져

예천군 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은 19일 개포면 경진리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준공식을 가졌다.

예천군은 농림축산식품부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사업에 선정돼 쌀 경쟁력 제고를 위해 132억 원을 투입해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과 건조저장 시설사업을 하게 됐다.

현대식 미곡종합처리장 준공으로 로봇 자동적재시스템 등 전 공정 완전자동화 시설로 소비자 기호에 맞는 위생적이고 안정성이 확보된 고품질 쌀 생산라인을 구축해 우수하고 균일한 품질의 쌀을 생산할 수 있게 됐다.

특히, 6천600t의 벼 저장능력과 시간당 백미 10여t 생산, 연간 2만4천여t의 가공 능력을 갖춘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고품질 쌀 생산시설을 갖추게 됐다.

한편 쌀 주산지인 예천은 예로부터 토질이 비옥하고 일조량이 풍부해 좋은 품질의 쌀을 생산해왔다. 금년 경상북도 대표 쌀 브랜드에 예천 ‘새움 일품쌀’이 선정되었을 정도로 품질도 우수하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kr@daum.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