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논에 사료용 벼 재배... 논 이용 사료 작물 주년생산 시범사업 평가회 가져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2일(화)경주시 외동읍 죽동리에서 ‘논 이용 사료 작물 주년생산 시범사업 평가회’를 가졌다.

논 이용 사료작물 주년생산(한 해에 몇 번이고 심어서 연중 생산하는 것) 시범사업은 논 이용 여름철 사료용 벼 재배, 겨울청 동계사료작물(IRG) 연중 재배를 통한 국내 사료작물 자급률 향상과 경종농가 소득 안정화를 위해 실시하는 사업이다.

이날 식량․축산 담당 공무원, 축산농가 등 100여 명이 한 자리에 모여 드론과 무인헬기를 이용해 수확 후 이탈리안라이그라스(IRG)를 파종하는 기술과 자주식 베일러로 사료용 벼를 수확하는 기술을 선보였다.

시범사업 대상인 경주시 외동읍 사료벼 작목반은 지난해부터 논 이용 사료작물 주년생산 시범사업을 시작해 올해 사료용 벼 재배 단지 22ha를 조성했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사료작물 전용 수확기인 ‘자주식 베일러’를 통해 여름철 사료용 벼의 수확과 일괄처리가 가능한 기술을 시연하고 드론, 무인헬기를 이용한 동계 IRG 항공파종도 함께 실시했다.

이상택 경북도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벼 재배 단작에 비해 논이용 사료작물 재배로 30%가량 소득이 증대했다”며 “사료작물 자급률 향상과 농가소득 안정화를 위해 시범사업을 확대 보급하는데 힘 쓰겠다”고 말했다.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2일(화)경주시 외동읍 죽동리에서 ‘논 이용 사료 작물 주년생산 시범사업 평가회’를 가졌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gwangd@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