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동영상뉴스
[디지털경제TV] 대구, 경제적인 전기차 가리는 '전기차 에코랠리' 개최

전기자동차의 경제적 주행을 선보이는 '대구 전기차 에코랠리' 행사가 지난 20일 대구 달서구 대구문화예술회관 앞 광장에서 열렸다.

작년에 이어 2회째인 행사에는 대구를 비롯해 경북 포항, 영천, 전남 나주 등에서 250명과 70대의 친환경 전기자동차가 참가했다.

에코랠리에는 현대 아이오닉·코나, 기아 쏘올·레이·니로, 르노삼성 SM3·트위지, 한국지엠 볼트, BMW i3, 테슬라 모델S, 대창모터스 다니고, 쎄미시스코 D2 등 12종의 다양한 친환경 전기차가 경쟁했다.

전기차 에코랠리는 문화예술회관을 출발, 수목원∼ 대구스타디움을 거쳐 다시 문화예술회관으로 돌아오는 48㎞를 주행하는 행사로 동일차종의 전기차가 정해진 코스를 주행한 후 전비를 측정하여 가장 경제적으로 운행한 참가자의 순위를 매겼다.

특히 올해는 트위지를 비롯한 초소형 전기차도 에코랠리에 참가할 수 있도록 특별구간을 마련했다.

또 에코랠리 스티커가 붙은 과녁을 맞혀라 ‘EV 다트게임’,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참여 가능한 ‘EV 병뚜껑 치기’, 에코랠리 진행요원을 이겨라 ‘EV 가위바위보’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한편, 에코랠리 개막식에서 2기 대구전기차 서포터즈 발대식이 진행돼 선발된 20명의 서포터즈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서포터즈는 지역 내 전기차 충전소 방문점검·관리, 전기차 홍보 등을 위해 오는 2019년 10월까지 1년 동안 활동한다.

한지현 기자  deconomickr@daum.net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