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창의적 아이디어 직접 구현해', 제1회 대구 메이커 페스타 개최

(경제=디지털경제) 전 세계적으로 창의적 아이디어를 자신이 직접 구현하는 메이커 활동의 열풍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대구 지역에서도 창의활동 공간에서 상호 정보와 성과를 공유하는 메이커 활동이 이뤄지고 있다.

14일(화) 대구시에 따르면 지역 내 메이커스페이스(창의활동 공간) 운영기관들은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메이커 활동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대구 메이커주간’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구시는 창작활동에 관심이 있는 시민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메이커 활동 공간 마련과 함께 성과 공유 및 네트워크 구축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이번 메이커주간 동안 10개 기관 주관 하에 각 구·군에서 3D프린팅, 코딩, 로봇, 주얼리, 웹툰 등 다양한 주제별로 시민 체험 및 수요자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민 누구나 참가비 없이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신청은 각 운영기관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또한, 다음 달 1일부터 2일까지 삼성창조캠퍼스에서 ‘제1회 대구 메이커 페스타’를 개최한다.

대구지역에서 활동하는 메이커들이 자신의 작품 소개 및 대구 제조 산업의 역사를 이해하는 특별 프로그램과 함께, 현장에서 직접 다양한 메이커 활동 및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한편 2013년 이후 대구지역에 메이커스페이스가 생겨나고 있는 가운데 현재 대학 또는 공공기관 등이 18개의 메이커스페이스를 운영 등 시민들의 참여도 크게 증가하고 있다.

특히 ㈜네오폰의 이승철 대표의 경우 메이커스페이스를 통해 독자적으로 창업해 귓바퀴 착용형 스마트 이어폰을 출시하고, 투자유치 성과를 거궜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메이커 주간과 페스타는 일부계층을 위한 행사가 아니라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하고, 체험할 수 있는 배움과 나눔의 장이므로 창작과 제작에 관심 있는 시민과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14일(화) 대구시에 따르면 지역 내 메이커스페이스(창의활동 공간) 운영기관들은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메이커 활동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대구 메이커주간’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