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올해 대구꽃박람회 키워드 ‘대구경북한뿌리상생’

(산업=디지털경제) 국내 유일 실내 꽃전시회인 제10회 대구꽃박람회가 오는 30일(목)부터 6월 2일까지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올해 꽃박람회는 ‘대구경북 한뿌리 상생’ 과제로 추진됐으며, 주제관을 ‘상생’의 테마로 기획했다.

주제관의 디자인은 경상북도를 상징하는 ‘낙동강’과 대구를 상징하는 ‘금호강’이 만나는 이미지를 담아 경상북도 생상 화훼로 조성하며, 개막일에는 대구와 경상북도가 참여해 상생 퍼포먼스도 펼친다.

또 이번 꽃박람회에는 대구경북한뿌리상생과 더불어 화훼산업 활성화를 위해 대건 명장의 ‘한국춘란’과 가나농원 우종상 대표의 ‘방울복랑금’과 야생화 육종으로 화훼품종을 개발해 화훼강국 네델란드로 수출하고 있는 ㈜우리씨드 박공영 대표의 야생화 ‘코레우리’ 까지 고소득 화훼농업을 소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최근 미세먼지와 플랜테리어(플랜트+인테리어), 정원에 대한 대중의 관심과 욕구를 반영한 공기정화식물, 플랜테리어, 정원(테라리움) 특별관을 조성해 실생활에 꽃과 식물을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하고 전문적인 정보를 전달하는 전시관도 마련한다.

부대행사로는 꽃박람회 10주년 기획전시, 경상북도 생산 화훼와 관상식물, 부자재 등 다양한 원예자재를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플라워마켓도 열린다.

그 외 농림축산식품부, 경상북도, 고양시, 대구시 농업기술센터 홍보관 및 분재·생활꽃꽂이 전시관 등 화훼관련 세미나와 심포지엄도 개최된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올해 꽃박람회는 대구·경북이 함께 준비해 선보이는 만큼 다른 어느 순간보다 설레며, 관람객들은 생산농가와 화훼 산업종사자의 노력을 생각하여 기쁜 마음으로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내 유일 실내 꽃전시회인 제10회 대구꽃박람회가 오는 30일(목)부터 6월 2일까지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