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북도 내년 SOC 국비확보 총력 다짐

(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12일(수) 내년도 국비확보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도·시군 건설분야 국장, 과장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해제 대비 등 건설도시국 소관 주요 현안사항 전달에 이어 시군별 건의사항 등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재 최우선 과제로 추진되고 있는 내년도 국비확보 방안에 대한 논의와 함께 최근 이어지고 있는 국내외 건설경기 하락과 SOS 예산 감소 기조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건설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경북건설산업 활성화 대책에 대한 토론도 이어갔다.

우선, 국비예산 확보와 관련해 현재 기획재정부의 2020년 부처별 예산심의가 본격 추진되는 상황에서 도는 당초 부처에 건의한 건설도시 분야 각종 사업 추진에 필요한 국비예산을 최대한 확보하기 위해 도·시·군 지역 정치권간 협력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도와 시군은 최근 건설 수주물량 감소, 외지업체 수주 잠식 등 주 계약자 공동도급제 활성화, 지역건설업체 참여 확대와 같은 지역건설산업 활성화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시책들을 지역실정에 맞춰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최대진 경북도 건설도시국장은 “내년 경북도의 살림살이를 결정하는 국비예산을 확보하는데 있어 지금이 가장 중요한 시기”이라며 “어려운 지역건설업계의 현실을 감안해 지역업계에 한 개의 일거리라도 더 제공될 수 있도록 좀 더 세심하고 배려하는 지역건설 산업 활성화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12일(수) 내년도 국비확보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도·시군 건설분야 국장, 과장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