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대구·경북상생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확대 운영사회적기업 제품 160여 종 시중가보다 10%에서 30% 저렴

(유통=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추석을 맞아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3일 대구시에 따르면 오는 4일부터 10일까지 중구 동인동 시청 본관, 정부대구합동청사, 동대구역 광장, 두류공원에서 열린다.

오는 4일부터 5일 동안은 중구 동인동 시청본관 주차장에서, 6일에는 정부대구합동청사 내 2층 로비에서 개최되며, 7일에서 8일은 동대구역 앞 광장, 9일에서 10일은 두류공원 인라인 스케이트장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열린다.

이번에는 정부대구합동청사 내 장터(9월 6일)를 처음으로 열어 더 많은 시민과 농민이 참가할 수 있도록 했다.

직거래장터에서는 대구·경북의 우수 농·특산물로 구성된 선물세트와 제수 용품을 준비해 시민들이 손쉽게 구입할 수 있다.

농산물을 시중가격 대비 10%에서 30%정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해 대구·경북 농산물 소비 촉진을 통한 한뿌리 도농 상생과 추석맞이 물가 안정대책에 기여하고자 한다.

장터에서 판매되는 물품들은 구·군에서 추천한 지역대표 농특산물로서 특허청 지리적표시 단체표장 등록을 한 대구사과, 반야월연근, 팔공산미나리, 유가찹쌀 등과 팔공상강한우, 아로니아, 블루베리, 미나리즙, 토마토와인, 수국차, 계란, 무화과 그리고 친환경 인증을 받은 각종 채소류를 비롯해 꿀, 한과, 참기름, 들기름과 울릉도 명이절임 등 160여종을 함께 판매한다.

또한 제수용 조기, 명태포, 오징어, 문어 등 경북지역의 다양한 수산물도 함께 판매한다.

아울러 장터에서 5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무료 배송 서비스를 실시하고 10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지역 특산품을 증정해 더욱 풍성한 장터를 만든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이번 추석맞이 직거래장터를 통해 대구·경북의 믿을 수 있는 우수한 농·특산물을 시민들께서 보다 저렴하게 구입해 도시와 농촌이 더불어 행복학도 풍성한 한가위를 맞이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8 추석맞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사진 (사진 - 대구시 제공)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