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 아동급식카드로 전국 134개 이마트 푸드코트 이용가능2020년 1월 1일부터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이마트와 아동급식 협약을 체결하고 2020년 1월 1일부터 대구 아동급식카드로 전국 134개 이마트 푸드코트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17일(화) 대구시에 따르면 이마트와 전국 최초로 이마트 푸드코트에서 아동 급식카드 사용이 가능하도록 시청별관에서 ‘대구시와 이마트 아동급식 협약’을 체결한다.

아동급식 지원 사업은 아동들의 건전한 성장을 위해 가정 내 급식제공이 어려운 아동들에게 급식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주로 아동급식 카드를 이용해 등록된 가맹점에서 식사를 하거나, 지역아동센터, 사회복지관 등에서 단체급식을 이용하고 있다.

현재 대구시 아동급식카드 가맹점 수는 총 1천 772개소이나 대부분 편의점, 분식, 중식에 편중되어 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그간 대구시는 몇몇 업종에 편중된 아동급식카드 가맹점의 다변화를 꾀하고자 작년 말부터 대형마트 푸드코트의 가맹을 추진했고 이마트 측의 적극적 호응으로 시스템 정비과정을 거쳐 오늘의 협약에 이르게 됐다.

이마트 푸드코트는 전국 160개 이마트 지점 중에 134개 지점(대구시 6개 지점)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2020년 1월 1일부터 대구시 아동급식카드 사용이 가능하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앞으로도 더 나은 아동급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게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 이마트와 아동급식 협약체결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