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시범지역 선정... 연말까지 4천대 보급

(산업=디지털경제) 대구시는 산업부에서 공모한 ‘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실증사업 권역별 시범지역’ 사업에 영남권 시범도시로 선정됐다.

다구시에 따르면 이에 사생활보호 및 검침원 근무환경 개선이 필요한 4천세대에 가스계량기(가스 AMI)를 전액 국비로 보급하게 됐다.

가스 AMI는 무선검침, 정밀계량, 가스누출을 실시간 감지 서비스가 가능한 스마트계량기 이다.

계량기 관리 주체는 수용가이며, 실증사업 시범지역에 설치되는 스마트계량기 4천대는 국비로 무상 설치해 수용가의 부담은 없다.

시는 3월까지 도시가스 보급사인 대성에너지(주)와 함께 보급 세대를 확정하고 연말까지 보급을 완료할 예정이다.

백동현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가스계량기 보급 시범도시로 선정돼 스마트계량기 4,000대를 전액 국비로 설치해 수용가에게 약 260백만 원의 혜택이 돌아 갈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