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코로나19 극복·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머리 맞댄다광주서 시·도지사협의회, 대국회 공동성명서 채택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전국시도지사협의회가 18일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열렸다. 사진은 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는 권영진 대구시장 모습. (대구시 제공)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권영진 회장(대구광역시장)은 18일 13시 30분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시·도지사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45차 총회를 개최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진상황 점검 및 향후과제, 제21대 국회 지방분권 관련 입법 추진계획, 2단계 재정분권 추진과 대응, 지역연계형 대학협력 및 기능이양 방안 등 주요현안에 대한 보고와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실물경제 위축과 고용 충격으로 인한 경제위기 상황에서 지역 주민들의 생활을 안정시키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시킬 수 있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고, 모든 시ㆍ도가 협력해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시ㆍ도지사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지방의 자치분권을 강화해 현장 대응성을 높이고, 중앙정부와의 상시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자치와 분권,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간 분업과 협업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을 국회에 촉구하기 위한 ‘제21대 국회에 바라는 대한민국 시ㆍ도지사 대국회 공동성명서’를 채택했다.
권영진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회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위기를 맞고 있는 어려운 상황에서 우리 국민들의 성숙한 시민의식을 바탕으로 한 협력과 헌신에 깊이 감사드리며, 이번 위기를 극복하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과감한 경제방역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